2013년 6월의 마지막주 그림을 사랑하는 사람들이 모인 서울스케쳐는
아름다운 도시 진주로 초대를 받았습니다. 





우리는 1박 2일의 일정으로 진주를 좀더 깊이 알고

새로운 사람을 만나고 우리의 느낌과 생각을 그림으로 표현할 것입니다.


아침일찍 서울역을 출발합니다.

여행은 언제나 우리의 표정을 밝게 만들죠.


저는 사랑하는 아들이자 훌륭한 그림 선생님 준영이와  이번 여행을 함께 했습니다.

http://farm6.staticflickr.com/5467/9198925187_4727b03f19_z.jpg


토요일 오전이지만 버스전용 차선 덕분에 막히지 않고 진주에 도착 했습니다.


우리를 반갑게 맞아주신 두분은 바로

진주 YMCA의 최영 팀장님과 경남과기대의 신용욱 교수님.

http://farm8.staticflickr.com/7365/9171665393_90e9788505_z.jpg


이 두분 덕분에 '손끝으로 만나는 스토리텔링 - 진주'가 만들어질 수 있었습니다.



금강산도 식후경! 일단 점심을 먹어야죠.
오늘의 특별 메뉴는 입에서 살살 녹는 진주비빔밥과 떡갈비입니다. 


http://farm4.staticflickr.com/3735/9171997037_7f38341b78_z.jpg


http://farm4.staticflickr.com/3690/9171996913_e081840f2b_z.jpg

진주비빔밥의 특징은 바로 한우 육회가 올라가 있다는 것입니다.


식사를 마치고 이제부터 투어가 시작됩니다.

남강댐이 있는 진양호를 둘러보고


http://farm3.staticflickr.com/2832/9171996789_3371918b32_z.jpg


http://farm6.staticflickr.com/5451/9174218822_03fc3ebaf5_z.jpg


아름다운 진주성과 촉석루를 걸어봅니다.

http://farm8.staticflickr.com/7424/9171995443_5ed29e637c_z.jpg


진주성이 바라보이는 강 건너에는 멋진 대나무 숲이 있네요.

http://farm3.staticflickr.com/2874/9171994169_2e2ef477db_z.jpg


푸르른 대나무 숲을 걸으니 금새 마음이 초록색이 되는 느낌입니다.

http://farm4.staticflickr.com/3829/9171994483_5328599797_z.jpg


이어지는 코스는 언덕 위에 자리잡은 포근한 마을 옥봉길입니다.


http://farm3.staticflickr.com/2880/9173869654_7566282511_z.jpg


화투 놀이를 하시는 어르신들의 모습이 정겹네요.

http://farm8.staticflickr.com/7408/9171647207_4ab2a8cf04_z.jpg


이제 이번 행사의 베이스 캠프 역할을 하는 펄짓재작소에서 간단한 오리엔테이션을 하고

각자 마음에 드는 곳으로 스케치를 하러 떠납니다.

http://farm6.staticflickr.com/5500/9173861838_f9a7532659_z.jpg


진주성에서 그림을 그리는 분들의 모습은 그 자체가 한편의 그림입니다.


http://farm8.staticflickr.com/7382/9173844340_2a555725dc_z.jpg


http://farm6.staticflickr.com/5549/9171616861_2f3881d394_z.jpg


http://farm8.staticflickr.com/7304/9173833908_655d78c866_z.jpg


우리의 일상 자체가 바로 예술인 듯 아름답습니다.


http://farm6.staticflickr.com/5481/9171608749_2df74dd6d6_z.jpg


http://farm6.staticflickr.com/5347/9171608477_3f5ef89455_z.jpg



저와 준영이는 더위를 피해 시원한 카페에서 그림을 그렸죠.

http://farm8.staticflickr.com/7431/9171990345_b263099a79_z.jpg


길에서 그림을 그리는 재미는 바로 이건 것입니다.


http://farm4.staticflickr.com/3688/9173826588_daf991bc54_z.jpg


http://farm6.staticflickr.com/5478/9171604883_40df9bd1bd_z.jpg


잠시 후 다른 분들도 합류를 하시고....

http://farm8.staticflickr.com/7365/9171605963_3625e37022_z.jpg


이제 다시 펄짓재작소에 모여 함께 그림을 감상하고 기록을 남기는 시간입니다.

http://farm6.staticflickr.com/5539/9174212142_30f411b80a_z.jpg


저마다 개성이 넘치는 그림을 보니 감탄사가 절로 나옵니다.


저녁식사 후에는 어슬렁 이미영님과 저의 토크쇼가 있었습니다.

예술을 사랑하는 분들과 함께 그림 이야기를 하는 것은 언제든지 즐겁습니다.


http://farm4.staticflickr.com/3757/9171986659_62be6bd5c1_z.jpg


http://farm6.staticflickr.com/5323/9198919581_bb4a4db278_z.jpg


http://farm4.staticflickr.com/3786/9174209410_78b4c8b322_z.jpg


토크쇼 후에는 기다리고 기다리던 경품추첨시간.

참가자 숫자의 두배가 넘는 후원 선물 덕분에 모든 사람들은 즐겁고 넉넉하게 선물을 받을 수 있었죠.

http://farm3.staticflickr.com/2870/9174214258_947dd4b40e_z.jpg


http://farm6.staticflickr.com/5549/9198918461_cb2daa30cf_z.jpg


이렇게 첫날 밤은 즐거운 추억을 남기고 깊어만 갑니다.



다음날 아침.


맛있는 샌드위치와 커피를 즐기고 중앙시장으로 향합니다.

http://farm6.staticflickr.com/5336/9171985457_1ef702f546_z.jpg


시장 풍경은 언제나 활기차고 정겹습니다.


http://farm8.staticflickr.com/7382/9171982899_69755250fb_z.jpg


http://farm4.staticflickr.com/3764/9198915525_167c53fd17_z.jpg


http://farm3.staticflickr.com/2880/9171983563_442916bdb3_z.jpg



우리들은 시장 곳곳의 활기차고 정다운 모습을 그림으로 남겼구요.


http://farm6.staticflickr.com/5531/9198917231_c031ece3ea_z.jpg


http://farm3.staticflickr.com/2878/9201696770_94dc5b9c68_z.jpg


http://farm3.staticflickr.com/2882/9171978561_c4beacc70f_z.jpg



저와 준영이는 한쪽 구석에 앉아서 편하게 시장의 풍경을 담았죠.

http://farm3.staticflickr.com/2827/9171981333_3056f41a4a_z.jpg


http://farm6.staticflickr.com/5507/9171980441_ae183b71a0_z.jpg


중앙시장에서 완성하지 못한 그림은  다시 펄짓 재작소에서 열심히 마무리를 합니다.

http://farm8.staticflickr.com/7413/9174203908_a0f65a1ca6_z.jpg



아쉽지만 이제 다시 집으로 돌아갈 시간이네요.

http://farm8.staticflickr.com/7404/9171977857_63c6530083_z.jpg


떠나기 전에 반드시 먹고 가야할 것이 하나 있었으니 그것은 바로 진주냉면.


해물로 육수를 만들고 육전을 고명으로 얹은 잊을 수 없는 맛.

http://farm8.staticflickr.com/7305/9174201160_df74f6074f_z.jpg

언젠가 다시 진주에 온다면 꼭 다시 먹고 싶은 그런 음식입니다.


이렇게 진주의 1박 2일은 번개처럼 흘렀지만 우리는 아름다운 사람들을 만났고

기억에 남는 멋진 작품을 남길 수 있었습니다. 


작품 감상 



따뜻한 마음의 사람들, 조용하고 아름다운 풍경, 맛있는 음식으로 가득한 진주의

1박2일은  행복한 추억을 남겨 주었습니다. 


* 본 포스팅의 일부 사진은  유근종 작가님의 사진을 사용했습니다.
http://www.facebook.com/zemphira

Posted by 정진호 일상예술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박공주 2013.07.04 08:19 Address Modify/Delete Reply

    큰일입니다. 몇일이 지나 다시 주말이 다가오는데도 여전히 진주 모드입니다. ^^
    '나두 가야되?' 하던 남편은 진주다녀온후 그림에 완전 꽂혀 매일 매일 그림삼매경 입니다. 그림이 연결해준 사람이 더 정겨워 이리도 감흥이 오래가나 봅니다.

  2. 이의헌 2013.07.04 13:33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정말 아쉬운 모임이었습니다. 지후도 굉장히 기대했었는데..또 있겠죠?
    1박2일의 모습을 한눈에 볼 수 있었습니다. 공유해주신 것만으로도 함께 한 느낌이네요.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