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 매일 그리기 2012.6.2

택시.
매일 매일 마을버스와 버스와 지하철에 고마움을 느끼지만

아주 가끔은 다른 사람이 운전하는 차의 뒷자석에 편안히 앉아
원하는 곳으로 이동하는 것에 감사함을 느껴본다.

하루종일 앉아서 일하시는 기사님들.
참 고생이 많으시다.

그래서 항상 내가 먼저 인사한다.
"기사님~ 안녕하세요~", "기사님~고맙습니다!"








신고
Posted by 정진호 일상예술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