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년 1월 6일(수).
새해 여행의 마지막 날입니다.
이번 겨울 들어 가장 추운날이라고 하네요. 영하 16도. ^^

용인 지산 리조트에서 스키와 눈썰매를 하루 종일 타려던 계획을 바꿔서
에버랜드로 가기로 했습니다.
아이들이 3일동안 눈을 너무 많이 봐서 지겨워졌나 봅니다.

개장 시간에 맞춰서 에버랜드에 도착했습니다.
중국인 단체 관광객들이 조금 있고 사람이 별로 없습니다. 하!하!




오늘은 정말 신나게 모든 놀이 기구를 다 탈 생각입니다.
입구의 거대한 크리스마스 트리가 아름답죠?
밤에 조명이 들어오면 더 멋질 것 같군요.







항상 긴 줄을 서서 타던 리프트도 오늘은 바로 탈 수 있습니다.


리프트를 타고 내려가면 바로 동물들이 있구요.

북극곰이 다이어트 중인가? 비실 비실 해 보여요.


새해는 호랑이의 해!





예전에 없던 원숭이 마을이 생겼네요.







자판기에서 판매하는  원숭이 먹이를 주면
하나씩 받아먹는 모습이 정말 아이들 같이 귀엽답니다.







코딱지 파는 오랑우탄!


이곳은 어린왕자에 나오는 동물들이 있는 곳이랍니다.












야호! 신나는 백호 사파리.
그동안 너무 많은 관람객 때문에 거의 타 본적이 없었지만
오늘은 느긋하게 관람을 했습니다.











눈이 많이 와서 T 익스프레스는 운행을 하지 않네요.



역시 이곳에서도 눈썰매는 빠질 수 없죠.





이솝 빌리지도 가고,








피터팬도 신나게 타고


요건 무려 3번이나 연달아서 탔네요.







점프업이라는 신나는 댄스 공연도 보았구요.










어느덧 해가 떨어졌습니다.

사계절 광장의 야경이 무척 멋지네요.









 '미리 만나는 봄' 이라는 주제로 예쁜 꽃들도 전시 중이었답니다.













주차장 쪽으로 다시 가는 길에서 가장 멋진 야경을 보았습니다!







무사히 3박4일의 여행을 마치고
이제는 정말로 집으로 돌아가야 할 시간입니다.

2010년 한해도 정말 멋지고 행복한 일만 생기기를 빕니다!


Posted by 정진호 일상예술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이종승 2010.01.15 08:06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안녕하세요? 정 차장님,

    통영에 근무하는 이종승입니다.
    아이와 함께 여행~
    제 바램이자 꼭 이루고 싶은 부분 가운데 하나입니다.
    지난해 8월에 태어나 무럭무럭 자라나는 저희 아들을 보면서
    조금 더 크면 세상을 많이 보여주고 싶은 바램입니다.
    그런 여행이 어렵게 하는것이 아닌 생활의 방편으로 진행되는 것을 보며
    많은 것을 느낀게 사실이구요... ㅋㅋ
    저두 그런 아빠가 될 수 있겠죠

    참고로 저한테 변화가 있습니다.
    다음달부로 서울에 있는 IT 관련 회사로 옮기게 되었습니다.
    지방 생활 한 2년 했더니 고향을 가고 싶네요
    업종은 또 달라져 법률 서비스업 --> 외국계유통업-->조선제조업-->IT
    이렇게 변하네요~ 다만 변하지 않는것은 인사담당자라는 업무...
    잘 할 수 있겠죠?ㅋㅋ

    추후 서울 가면 차 한잔 할 수 있는 날이 있길 바랍니다.

    • 정진호 2010.01.17 09:48 Address Modify/Delete

      아~ 이종승님. 우선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드디어 통영에서 서울로 입성 하시는 군요.
      업종을 바뀌어도 직무는 그대로 이니
      다양한 경험을 하셨으리라 생각됩니다.
      어쩌면 제가 도움을 받게 될 것 같구요.
      서울 오시면 연락 한번 주세요~
      저는 삼성동 포스코 사거리에 있습니다.

  2. BlogIcon Steve Vai 2010.01.15 10:48 Address Modify/Delete Reply

    겨울에 에버랜드라... 조용하던가요?
    숙박을 추천하는 곳이 있으면 부탁드리겠습니다.

    • 정진호 2010.01.17 09:51 Address Modify/Delete

      겨울에도 사람이 적지는 않은데
      저날은 뉴스에서 올들어 가장 추운날이라고 겁을 줘서...
      용인 근처에는 멋진 숙박시설은 별로 없는 것 같더군요.
      에버랜드 안에 파인타운이라는 숙소가 있는데
      http://xihero.tistory.com/221 요기 다녀오신 분의 사진을 참고하세요!

  3. BlogIcon 조율 2010.01.19 13:56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저도 9일동안의 겨울 가족여행을 다녀왔지만, 역시 정차장님은 당해낼수가 없네요~ 아하하~
    은근히 이번 여행은 정차장님보다 멋지게 다녀와야지~ 했는데 말이죠. ^^
    '덕의 기술'을 요즘 다시 읽고 있는데, 적을 행하는 기술도 익혀야 한다는 말이 있죠?
    행복도 마찬가지인것 같습니다.
    가족들과의 여행도 계속 계획하고 아이들과의 시간을 어떻게 보낼까 고민하면서 행복의 기술도 익혀야 진정 행복한 삶을 살아갈수 있다고 생각됩니다.
    그런 의미에서 차장님 많이 감사하구요.
    저도 기변하고 싶네요. ㅎㅎㅎ

    • 정진호 2010.01.26 09:14 Address Modify/Delete

      은근히 마음속으로 저와 경쟁을 하고 있었군요. ㅎㅎ
      그때 그때 주어진 시간과 공간을 최대한 즐기는 것이 제일!
      '누구누구 보다 더 행복해 질꺼야' 라는 집착은 버리세요. ㅋㅋ
      존경받는 아빠가 되는 그날까지 파이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