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굼부리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낸 우리는
숙소인 롱비치펜션으로 가서 일단 짐을 풀고 잠시 휴식을 취했다.
그리고 저녁을 먹기 위해 간 곳은 지난번에도 들른 서귀포 죽림횟집



이곳은 이중섭 거리 아래쪽에 위치해 있는데
건물외관은 그리 화려한 편은 아니다.

그러나 입소문을 통해 너무나 유명해진 곳.

7만원짜리 모듬회 하나면 어른 4명이 정말 배부르게
해산물을 먹을 수 있다.
우리가족 처럼 어린이가 끼어있으면 약간 손해. ^^;

먹다 먹다 지쳐 못 먹으면 숙소에 가서 먹으라고
친절하게 포장까지 해준다.

이날 가은이가 특히 맛있게 먹은 것은 바로 산낙지.


준영이는 전복죽.


예전이나 지금이나 여전히 손님이 많아 복잡하고
깨끗하고 분위기 있는 고급 식당과는 거리가 멀지만
다양한 해산물을 원없이 먹고 싶다면 절대 실망하지 않을 곳이다.

서귀포 죽림횟집 최고!



죽림횟집  음식 모두 보기  



신고
Posted by 정진호 일상예술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